관리 메뉴

www.kinocine.com 박재환 영화이야기 (페이지 리뉴얼 중)

[헤비 메탈] 어덜트 애니메이션 본문

AV ※ 19금영화

[헤비 메탈] 어덜트 애니메이션

박재환입니다. KBS미디어★박재환 2008.03.29 14:17

사용자 삽입 이미지
[Reviewed by 박재환 2002-5-14]   2000년 초에 국내극장에서 잠깐 개봉된 영화 중에 <헤비 메탈>이란 미국산 애니메이션이 있다. 몇 차례 케이블TV에서 방영되었었는데 어제 제대로 볼 기회가 있었다. 이 작품은 원래 오리지널 만화가 있었고, 지난 1981년에는 한 차례 만화영화로 만들어졌었다. 19년이나 경과되어 속편이 만들어질 때 실사로 만들 것이냐 다시 만화로 만들 것이냐는 논의가 있었던 모양이다. 결국 3D가 일부 가미된 애니로 제작되었다. 미국에서 개봉될 때는 <헤비 메탈2000>라는 제목으로 개봉되었다. 아마 쓸데없는 것까지 다 기억하는 사람이라면 이 영화가 국내에 개봉될 때의 작은 소동을 알 것이다. 이 시기부터 국내에서도 영화개봉과 더불어 영화 홈페이지 제작이 붐을 이루었다. 당시 국내 <헤비 메탈> 홈페이지를 통해 원작 만화 이미지와 함께 여주인공 캐릭터의 실사 사진이 상당수 제공되었다. 이게 포르노급이라며 "...네티즌의 접속이 폭주하여 서버가 다운되기에 이르렀다..."라는 보도자료가 나왔었다. 실제 글래머-쭉쭉빵빵한 블론디의 누드까지 있었다. 오늘 그 홈페이지에 다시 가보니 그 홈 페이지는 사라져버렸다. 대부분의 영화들이 개봉 후에는 방치되고 도메인까지 날려버리는 일이 비일비재하다. 영화작품의 홈페이지 재산권이 비디오판권 보유기간보다 못한 모양이다. 제작자나 관련자의 각성을 촉구한다. (특히, 한국영화 홈페이지 가운데 기한이 경과된 것 중 많은 도메인이 포르노 사이트로 전락해 버린 것을 아는지모르는지...) 영화 이야기나 합시다.

1981년도 작품에 대해선 보지를 못했으니 별달리 할말은 없고, 대신 흥미로운 것은 1편의 제작자가 <고스터버스터>와 <에볼루션>의 이반 라이트만이란 사실이다. 흥미롭다....

영화 줄거리는 이런 류의 SF에 자주 등장하는 대하서사극, 모험극 양식을 띠고 있다. 광대한 우주가 나오고 황폐한 행성을 개척하는 프론티어가 나오며, 다양한 형태의 흉측한 외계인이 등장하며, 전 우주를 자기의 손아귀에 넣으려는 악당이 존재한다. <반지의 제왕>처럼 이 영화에서도 이 악당이 손에 넣고 싶어하는 물건이 하나있다. 바로 영생을 약속하는 생명수에 접근할 수 있는 '열쇄'이다. 이 황금열쇄는 오래 전 유로보리스 행성에서 우주로 버려졌었다. 어느날 악당(타일러)는 이것을 손에 쥐고는 생명수가 저장된 홀리랜드로 날아간다. 그 과정에서 타일러는 잔혹한 살육을 펼친다. 그 피해자 가운데는 이 영화 포스터의 글래머 여주인공 줄리의 종족도 포함되어 있다. 줄리는 납치된 여동생을 구하고 종족의 전멸을 복수하고, 영생을 얻으러는 타일러의 야망을 분쇄하기 위해 도끼와 칼과 글래머러스한 육체를 무기로 떨쳐나선다!!! 우와!!!!  

  이 만화가 <버크 로저스>나 <스타워즈>와 같은 사가(SAGA)와 다른 점은 관람층이 명백히 '성인'이란 점이다. 포스터에서부터 이 영화는 근육질의 여자, 혹은 글래머한 여자 주인공의 화려한 액션씬을 기대하게 만든다. 실제로 이 영화에서 여자 캐릭터의 샤워씬이나 섹스씬(비록 일보직전이지만)은 굉장히 감각적(?)이다. 그리고 미래사회에 등장하는 최신형 무기보다 더 관심가는 것이 섹스로봇이다. 물론, 이 정도 첨단제품은 아니더라도 이런 형태의 Doll은 섹스샵에 가면 많을 것이다. (물론, 우리나라 말고...^^)

영생을 얻고, 천상천하 유아독존의 막강 파워를 가지고, 게다가 최상의 여자를 구하려는 남성이 등장한다고 해서 마초영화도 아니면, 여자가 자신의 운명을 개척한다고 해서 페미니즘 애니도 아니다. 그런 것 신경 안 쓰고 여자주인공의 몸매와 강렬한 사운드, 넘치는 액션을 만끽하면 된다. 게다가 만화임에도 불구하고 총알이 관통하여 구멍이 뻥 뚫린 머리라든지 팔다리어깨 등이 도끼에 날아가는 전투 씬 등이 자주 등장하여 이런 류를 좋아하는 영화팬에게는 좋은 구경거리일 것이다. 나름대로 재미있는 작품이다. --; (박재환 2002/5/14) 

Heavy Metal: F.A.K.K. (2000)
감독: 미셸 르미르, 마이클 콜드웨이
목소기: 줄리 스트레인, 마이클 아이언사이드, 빌리 아이돌
한국개봉: 2000/1/22
위키피디아  Heavy Metal2000   Heavy Metal(1981영화)   Heavy Metal: F.A.K.K.²   

사용자 삽입 이미지

Jean-Michel Nicollet's cover for the first issu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