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www.kinocine.com 박재환 영화이야기 (페이지 리뉴얼 중)

[프레스리허설] 뮤지컬 고스트 (디큐브아트센터) 본문

뮤지컬★뉴스&리뷰

[프레스리허설] 뮤지컬 고스트 (디큐브아트센터)

박재환입니다. KBS미디어★박재환 2013.11.26 08:08

 

뮤지컬 고스트
주원 김준현 김우형 아이비 박지연 최정원 정영주
디큐브아트센터 2013년 11월 24일 ~ 2014년 6월 29일

 

 

 

뮤지컬 '고스트', '사랑과 영혼'이 되살아난다
 

 

지난 2008년 췌장암으로 세상을 떠난 패트릭 스웨이지와 아직 풋풋할 시절의 데미무어와 공연한 ‘사랑과 영혼’(1990)은 한국 영화팬의 심성에 딱 들어맞는 영화였던지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개봉되어 꽤 높은 인기를 누렸다. 이 영화에서 흘러나온 주제곡 ‘언체인드 멜로디’( Unchained melody)는 당시 길거리에서 줄기차게 들려오던 길보드 차트 1위 곡이었다. 죽어서도 사랑하는 사람의 곁을 떠날 수 없는 귀신이라니. 바로 그 영화가 뮤지컬로 만들어졌다. 2011년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초연되어 호평을 받고 미국 브로드웨이를 거쳐 세계 각국에서 오리지널 팀의 투어공연과 각국에서 로컬 프로덕션이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서도 마침내 지난 주말부터 공연을 시작했다. 본 공연을 앞두고 지난 21일 프레스 리허설행사를 가졌다.

 

 

 

영화 ‘사랑과 영혼’은 아날로그적 감성을 지닌 영화지만 이야기는 역시 조금은 판타스틱하게 진행된다. 영화를 본 사람이라면 지하철 유령이 깡통을 차는 장면이나 동전이 벽을 타고 올라가는 장면 등이 어떻게 구현될까가 가장 궁금할 듯하다. 뮤지컬 ‘고스트’를 위해 영화 ‘해리 포터’에서 마술 효과를 만든 폴 키에브가 특수효과로 참여했다. 폴 키에브는 무대 전체를 LED로 덮어 놀라운 영상효과를 선사한다. 이번 ‘고스트’ 공연은 ‘스토리의 감성’에 할리우드 특수효과가 결합한 환상적 무대인 셈이다.

 

 

뮤지컬 ‘고스트’는 주연부터 앙상블까지 치열한 오디션을 거쳐 선택된 배우들이 필사의 연기를 펼친다. 샘 위트 역에는 주원, 김준현, 김우형이 캐스팅되었고 몰리 역에는 아이비와 박지연이 더블 캐스팅되었다. 이 작품에서 빠질 수 없는 감초 ‘오다메’ 역에는 최정원과 정영주가 발탁되어 베테랑 뮤지컬 배우의 숙성된 연기를 선사한다. 그리고 관객의 비난을 한 몸에 받은 악당 ‘칼’ 역에는 이창희와 이경수가 캐스팅되었다.

 

TV드라마, 예능프로그램, 그리고 영화를 거쳐 또다시 뮤지컬 무대에 돌아온 주원은 ‘샘’ 연기에 대한 열정을 숨기지 않았다. 우선은 ‘연인 아이비’의 가창력에 대해 “연습실과 극장에서 노래를 듣고 눈물이 났을 정도였다. 호소력 짙은 보이스에 반했다”고 치켜세웠다. 아이비는 뮤지컬 ‘고스트’에는 연인이 충분히 반할만큼 ‘끈적끈적한 장면’ 많이 등장한다고 홍보했다.

 

 

브루스 조엘 루빈 - 콜린 잉글램 - 박명성 대표

 

 

이날 프레스 리허설에는 귀한 손님이 자리를 함께 했다. 영화 ‘사랑과 영혼’의 시나리오를 썼고, 뮤지컬 버전의 극본과 가사를 담당한 브루스 조엘 루빈과 오리지널 프로듀서 콜린 잉글램 연출자였다. 브루스 조엘 루빈은 이 작품으로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했었다. 전날 서울에서 프리뷰 공연을 직접 본 루빈은 대만족을 표시했다. “지금까지 봤던 공연 중 가장 훌륭했다. 한국 배우들이 무대 위에서 재능을 펼치는 모습을 보고 마음이 열렸다. 정말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스트’가 공연된 나라 중 한국 관객의 사랑이 가장 클 것이라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뮤지컬 ‘고스트’의 공연을 성사시킨 신시컴퍼니의 박병성 대표는 “처음엔 무대 장치 때문에 힘든 작품이라고 생각했다. 이런 스타일의 무대 장치는 한국 관객에게 처음 선보인다. 하지만 막상 무대에 올리고 보니 이젠 우리나라에서 어떤 뮤지컬이든 못할 게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자심감을 내보였다.

 

 

 

이날 프레스 리허설에서는 지하철 장면과 그 유명한 도자기 씬이 재연되었다. 해리 포터의 특수효과맨이 참여한 작품답게 관객들은 전혀 새로운 뮤지컬 무대광경을 목도하게 된다.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해 보시길.

 

‘고스트’ 본 공연은 어제 막을 올려 내년 6월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장기공연될 예정이다.  (박재환,2013.11.25)

 

Sites!

 

 

 

 

 

 

 

 

 

 

 

 

 

 

 

 

 

 

 

 

 

 

 

 

 

 

 

 

 

 

 

 

 

 

 

 

 

 

 

 

 

 

 

 

 

 

 

 

 

 

Comments